Lyrics

BIGBANG – Still Life Lyrics

BIGBANG Still Life Lyrics

이듬해 질 녘 꽃 피는 봄
한여름 밤의 꿈
가을 타 겨울 내릴 눈
1년 네 번 또다시 봄

정들었던 내 젊은 날
이제는 안녕
아름답던 우리의
봄 여름 가을 겨울

Four season with no reason
비 갠 뒤에 비애 대신 A happy end
비스듬히 씩 비웃듯 칠색 무늬의 무지개
철없이 철 지나 철들지 못해 (Still)
철부지에 철 그른지 오래 Marching 비발디
차이코프스키 오늘의 사계를 맞이해
마침내 마치 넷이 못내

Boy 저 하늘만 바라보고서
사계절 잘 지내고 있어 Good bye
떠난 사람 또 나타난 사람
머리 위 저세상
난 떠나 영감의 Amazon
지난 밤의 트라우마 다 묻고
목숨 바쳐 달려올 새 출발 하는 왕복선
변할래 전보다는 더욱더
좋은 사람 더욱더
더 나은 사람 더욱더
아침 이슬을 맞고
내 안에 분노 과거에 묻고
For life

울었던 웃었던
소년과 소녀가 그리워 나
찬란했던 사랑했던
그 시절만 자꾸 기억나

계절은 날이 갈수록
속절없이 흘러
붉게 물들이고
파랗게 멍들어 가슴을 훑고

언젠가 다시 올 그날
그때를 위하여 (그대를 위하여)
아름다울 우리의
봄 여름 가을 겨울

La, la-la-la-la, la-la-la-la, la-la
La, la-la-la-la, la-la-la-la, la-la
La, la-la-la-la, la-la-la-la, la-la
La, la-la-la-la, la-la-la-la, la-la

이듬해 질 녘 꽃 피는 봄
한여름 밤의 꿈
가을 타 겨울 내린 눈
봄 여름 가을 겨울

 

  • Written by:
  • Album:
  • Released:

Leave a Response